• 불광불급
    불광불급

    저자
    이윤환

    “이것이 진짜 비즈니스 현장이다! 불황일...


신간도서

HOME > 라온의 책 > 신간도서

신간도서

Sugar Day(슈가 데이)

17-05-23 14:24

페이지 정보

작성일17.05.23 14:24

본문

Sugar Day(슈가 데이)

당신을 위한 세상에서 가장 달콤한 이야기들

  • 출간일2017년 5월 29일
  • 저 자김은영
  • ISBN979-11-5532-279-6

“오늘 모모 베이커리에는 어떤 손님들이 다녀갔을까?”

골목 끝, 작은 빵집 ‘모모’로 하나 둘 모여든 달콤한 이야기들

 

시골 장터 안 굽이진 골목을 오르면, 달콤한 향기만으로 지친 하루를 감싸 안아주는 작은 빵집이 있다. 10년째 같은 자리에서, 매일 같은 얼굴로 손님들을 반기며 손님들이 데려온 바깥 이야기에 귀를 기울이는 작은 가게 ‘모모’가 그 주인공이다. 고소한 버터 쿠키부터 치아바타, 시나몬 롤, 베이컨 치즈 바게트, 쇼콜라 캄빠뉴 등 다양한 빵을 만들지만 그중에서도 손님들의 사연을 담은 세상에 단 하나뿐인 슈가 케이크가 ‘모모’의 마스코트 메뉴다.

〈Sugar Day〉는 케이크를 주문하러 ‘모모’를 찾은 평범한 이웃들의 가장 특별하고 달콤한 20가지 사연들을 엮어 소개한다. 영국에 있어 엄마의 생일을 챙기지 못해 발을 동동 구르는 막내딸의 이야기부터, 평생 야구밖에 모르던 아들의 은퇴를 맞아 위로를 전하고픈 엄마의 이야기, 부모님의 리마인드 웨딩을 위해 비밀 프로젝트를 꾸미고 있는 남매의 이야기까지, 특별한 하루를 더 특별히 추억하고픈 이들의 마음이 케이크에 담기는 과정을 침이 고이는 달달한 문체로 전한다.

휘핑크림이 잔뜩 올라간 라떼를 마셔도 여전히 피곤하다면, 어제가 오늘 같고 오늘이 내일 같은 일상이 지루하다면, 〈Sugar Day〉를 읽어보자. 알록달록하고 달짝지근한 시럽을 끼얹듯 특별하고 달콤한 하루가 당신을 찾아올 것이다. 오늘, 모모베이커리에는 또 어떤 손님이 달콤한 하루를 주문할까? 

 


출판사 서평

 

“골목 끝에서 피어나는 향긋한 빵 냄새! 침이 고인다. 행복이 솟는다”


지루하고 재미없는 하루, 달콤하고 특별한 위로가 필요하다면

머무르기만 해도 기분이 좋아지는 빵집, ‘모모’로 오세요

 

일산의 작은 빵집 ‘모모’는 아무도 오가지 않는 허름한 폐허에 문을 연 가게다. 맛있는 빵과 쿠키로 사람들에게 가장 포근한 위로를 건네고, 저마다의 사연을 담은 달콤한 슈가 케이크로 가장 특별한 하루를 선물할 수 있다면 장소가 어디든 상관없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처음에는 ‘모모’가 뭐하는 가게지? 궁금해 했던 사람들은 ‘모모’가 풍기는 향긋한 빵 냄새에 자연스레 마음을 열고 문을 두드렸다. 그리고 10년이 지난 지금, ‘모모’는 골목에서 향긋한 빵 냄새를 풍기며 동네 사람들이 하루를 쉬어가는 아지트로 자리를 지키고 있다.

빵집 ‘모모’는 쿠키 하나에도, 시나몬 롤 하나에도, 슈가 케이크 하나에도 늘 마음을 담아낸다. 특히 ‘모모’의 마스코트 메뉴인 슈가 케이크는 사람들의 사연에 따라 맞춤 제작을 하는 만큼 설탕 반죽 하나, 데커레이션 하나에도 온 마음과 애정을 쏟아낸다. 빵집 ‘모모’는 슈가 케이크가 서로의 마음을 전하는 가장 달콤한 방법이라 믿는다.

 

설탕 시럽처럼 달짝지근하게, 카스텔라처럼 포근하게

당신을 안아줄 모모의 하루들! 〈Sugar Day〉

 

머무르기만 해도 기분이 좋아지는 빵집 ‘모모’의 하루들을 담은 〈Sugar Day〉는 빵집 ‘모모’를 찾은 손님들의 특별한 사연을 슈가 케이크와 함께 달달한 문체로 담아낸 책이다. 책에 담긴 알록달록 예쁜 베이커리 사진과 함께 빵집 ‘모모’에 모여든 달콤한 이야기들을 읽어가다 보면 바쁜 일상에 지쳐 있던 마음이 초를 켠 듯 환하게 피어오른다. 

책에 담긴 ‘모모’의 평범한 일상과 그 일상에 함께 머무르는 손님들의 정겨운 풍경 역시 이 책의 묘미 중 하나다. 따뜻한 봄날에는 뭉게뭉게 구름을 반죽하는 상상을 하고, 무더운 여름날에는 손님들을 위해 아이스 아메리카노를 준비하고, 가을에는 낙엽과 닮은 파이를 굽고, 눈이 내리는 겨울에는 아이들이 넘어질까 빗자루로 눈을 쓸며, 계절이 바뀌어도 여전히 그 자리에서 하얀색 빵모자를 눌러쓴 채 손님을 맞이하는 빵집 ‘모모’의 모습은 모든 것이 바쁘고 복잡한 시대에 느긋한 위로를 전할 것이다. 

 


저자 - 김은영


사람들이 북적이는 시장을 지나 골목 끝에 다다르면 만날 수 있는 작은 빵집 ‘모모’를 운영하고 있다. 고소한 버터 쿠키부터 치아바타, 시나몬 롤, 베이컨 치즈 바게트, 쇼콜라 캄빠뉴 등 다양한 빵을 만들지만 그중에서도 손님들의 특별한 사연을 담은 세상에 단 하나뿐인 슈가 케이크가 ‘모모’의 마스코트 메뉴다. 예쁘고 맛있기만 한 케이크가 아니라, 마음과 추억을 전하는 케이크를 만들기 위해 매일 진심을 다해 반죽하고 알록달록한 짤주머니로 케이크를 꾸민다. ‘모모’에 머무르는 모든 사람이 언제나 행복하기를 바라며, 오늘도 가게 가득 고소하고 달콤한 향기를 채우고 있다.

 

모모연구소 대표

Wilton Method Instructor

3P Master Coach(자기경영연구소)

미국 윌튼 케이크데코레이션 수료

미국 윌튼 케이크 국제강사 취득

영국 슈가크래프트 PME 국제강사 취득

Parent Effectiveness Training 수료

SBS, MBC 프로그램 케이크 다수 협찬

 

이메일 minplus77@naver.com

홈페이지 http://www.momocake.com

인스타그램 @mo_mo_lab